뉴질랜드 보건 및 안전

뉴질랜드는 범죄율이 매우 낮은, 여행하기 가장 안전한 국가 중 하나로 알려져 있으며, 전염병 등에 걸리 위험이 낮고, 응급시설이 잘 갖춰져 있다. 그러나 어느 나라를 여행하더라도 여행의 소지가 있는 법. 뉴질랜드관광청은 관광객의 안전을 위해 다음과 같은 안전 사항을 권고한다.
  • 여행자 보험
  • 여권, 신용카드 등 중요 서류의 사본을 만들어 원본과 따로 보관
  • 디지털 카메라와 같은 귀중품의 모델명, 일련번호 등을 기록
  • 뉴질랜드 응급통화 번호는 국번 없이 111.

신변보호
뉴질랜드의 범죄율은 여러 타국에 비해 낮은 편이지만 다음과 같은 간단한 안전수칙을 지킴으로 자신과 타인을 위험으로부터 안전하게 지킬 수 있다:
  • 가능하면 본인이 잘 알고 믿을 수 있는 사람과 함께 여행.
  • 밤 늦은 시간에는 다른 사람과 함께 조명이 있는 곳에 있도록. 공원이나 골목은 피하며, 아는 사람과 함께 택시를 타거나 차량에 탑승.
  • 마약이나 적정량을 넘어선 알코올은 경각심을 떨어뜨리고 취약성을 높여준다.
  • 바에서는 낯선 사람이 권하는 술을 마시지 말고, 본인 술을 보지 않은 채 놓아 두지 말 것.
  • 현금출납기(ATM)를 사용할 때는 가능하면 소액을 주간에 인출하고, 개인 암호가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한다.
  • 귀중품은 항상 자기 곁에 둘 것.
  • 모르는 사람의 차량에는 탑승하지 않는다.
  • 뉴질랜드는 아직도 비교적 안전한 나라이기는 하지만, 히치하이킹을 권하지 않는다.
  • 야간에는 캠퍼밴을 포함한 숙소의 문을 꼭 잠그고 창문단속을 철저히 한다.
  • 휴대폰을 늘 소지하는 것이 좋고, 신변안전에 문제가 있거나 위협을 받을 때는 주저하지 말고 111로 신고한다.
  • 비상시를 위해 구급의약품을 가지고 다니는 게 좋다.
  • 뉴질랜드 관광청은 신변 안전의 면에서나 자연 환경에 미치는 영향의 면에서 바람 직 하지 않기 때문에, 무료 캠핑을 권하지 않는다.

Board Pagination Prev 1 Next
/ 1